앤디2012-10-07 12:43:27 
 시월,주지훈...바람이 불다

강력 태풍이 불어 닥침...
이 멋진 공연을 안 봤으면 어쩔뻔...
안본 분들 평생 후회할 그런 모습들...
드림이와 호톌에서 처음 눈뜨고 한말들...입니다.
우리스타님 드라마 찍으면서 연습했을거 생각해보니..
정말 많이 고생하고 노력한 모습들이 확 보여집디다...

우린 아직도 부산...
드림이는 영어 시험봐야 하는게 있어 못 올건데...
시험 장소가 부산에도 있어서 지금 시험 보는중이라서 기다리고 있는...
드림양의 열정에 박수를...시험공부 하나도 안하더만..그래도 실력이 있으니...
나는 일본 팬분과 어제의 여운에 아직도 허우적..


왕자의 귀환 12-10-07  
정말 드림양은...ㅋㅋㅋ

아직 마음을 다 추스리지 못한 저는 많은 갈등이 있었지만 부산엘 가지 못했지요.
어쩌면 부산에 가서 멋진 우리 스타님 모습보고 즐거워 했으면
우리 찬이놈이 좋아했을지도 모르겠네요.
여러모로 아쉽습니다.
후♡나 12-10-07  
드림양에게 열정의 박수를...!!!
컨디션이 꽝인 관계로 아직도 누워;;있네요..
조심히..무사히 귀환(?)하시길..
우비양 12-10-08  
드림양의 합격을 기원하며 ㅋㅋㅋ

이전글 | 부산국제영화제 후기 [4]   드림 12.10.07
다음글 | 주지훈의 팬이 되기로 결정. [2]   이예진 12.10.07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clover~♣